비탈리스

비탈리스

(관련 이미지 없음)

개요

고대 왕국 의 왕이자 약탈의 신.
'신의 의지를 품은 나무'로부터 태어났으며, 이 때 신격을 입은 첫 그릇이 싱의 왕이였는지
신격을 입은 후 싱의 왕이 된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다.
다만 신격을 입은 첫 그릇의 이름이 비탈리스였으며, 그것은 그대로 약탈의 신의 이름이 된 것으로 보인다.
약탈의 신의 그릇이 죽으면 다음 그릇을 찾아 다시 왕으로 추대하였기에 싱의 왕은 계속 비탈리스였으며,
몇 번째 비탈리스였는지는 알 수 없으나 어느날 싱의 왕 비탈리스는 '신의 의지를 품은 나무'를 도끼로 베었다.
그로인해 거대한 재해가 닥쳐 당시의 문명을 묻어버렸고
아무것도 남지 않은 그 시대의 이름은 얼굴 없는 시대가 되었다.

약탈의 권능을 가지고 있으며, 상대의 기력, 체력, 기타 등등 온갖걸 약탈할 수 있다. 이때문에 진 에버나이트는 니케포루스 장군과의 결투에서 패배한다.


관련 문서

이 문서는 총 7번 편집 되었으며, 3명이 편집에 참여하였습니다.

최종편집자 : 김넛 @오키드나 | 계승자 39레벨 | 그림자 춤꾼 | 하리하란 (2019-10-17)
우수편집자 : 김넛 @다후타 | 계승자 39레벨 | 그림자 춤꾼 | 하리하란
신고하기